default_top_notch
default_setNet1_2

[임창일 칼럼] 나의 도움

기사승인 2021.07.25  09:00:22

공유
default_news_ad1

- 임창일 목사/총신대신학과 교수·증경서경노회장·목동반석교회

▲ 논설위원/임창일 목사

성전에 올라가는 노래(시 120-134편) 가운데 121편의 질문과 답이다. “나의 도움이 어디서 올까? 나의 도움은 천지를 지으신 여호와에게서로다”(시 121:1-2). 이사야는 유일신 하나님을 강조한다. “이스라엘의 왕인 여호와, 이스라엘의 구원자인 만군의 여호와가 이같이 말하노라 나는 처음이요 나는 마지막이라 나 외에 다른 신이 없느니라”(사 44:6; 45:5-6,18,21). 귀인(貴人)도 호흡이 끊어지면, 그 날에 그 생각이 소멸하고 도울 힘이 없다. 오직 하나님을 자기의 도움으로 삼고, 여호와 자기 하나님에게 자기 소망을 두는 자가 복이 있다(시 146:3-5).

1. 졸지도 주무시지도 않는 하나님. “여호와께서 너를 실족하지 아니하게 하시며 너를 지키시는 이가 졸지 아니하시리로다 이스라엘을 지키시는 이는 졸지도 아니하시고 주무시지도 아니하시리로다”(시 121:3-4). 여호와께서 황무지와 광야에서 이스라엘을 눈동자 같이 지키셨다(신 32:10-11; 시 17:8-9). 독수리가 보금자리의 새끼를 지키듯이 보호하셨다. “여호와께서 홀로 그를 인도하셨고 그와 함께 한 다른 신이 없었도다”(신 32:12; 수 24:14-18). 여호와는 심장을 살피며, 폐부를 시험하고, 각각 그 행위와 그 행실대로 보응한다(렘 17:10-11; 20:12).

2. 구름기둥과 불기둥. “여호와는 너를 지키시는 이시라 여호와께서 네 오른쪽에서 네 그늘이 되시나니 낮의 해가 너를 상하게 하지 아니하며 밤의 달도 너를 해치지 아니하리로다”(시 121:5-6). 성막 위의 불기둥과 구름기둥은 하나님의 임재를 상징했다. “주 여호와께서 대면하여 보이시며 주의 구름이 그들 위에 섰으며 주께서 낮에는 구름기둥 가운데에서, 밤에는 불기둥 가운데에서 그들 앞에 행하시는 것이니이다”(민 14:14). 구름기둥과 불기둥의 2가지 역할은 광야40년 이스라엘을 주야로 보호했고, 가나안까지 길잡이였다(출 40:34-38; 민 9:15-23).

3. 공간과 시간. “여호와께서 너를 지켜 모든 환난을 면하게 하시며 또 네 영혼을 지키시리로다 여호와께서 너의 출입을 지금부터 영원까지 지키시리로다”(시 121:7-8). (1)공간적 도움. 그 무엇도 끊을 수 없는 하나님의 사랑으로 영육간의 모든 환난을 이기게 한다(롬 8:38-39). (2)시간적 도움. 지금부터 영원까지 지켜준다(시 90:2; 103:17-18; 125:2). “내가 세상 끝날까지 너희와 항상 함께 있으리라”(마 28:20; 요 13:1). (3)임마누엘. “두려워하지 말라 내가 너와 함께 함이라 놀라지 말라 나는 네 하나님이 됨이라”(사 41:10; 시 23:4). “바울아 두려워하지 말라 네가 가이사 앞에 서야 하겠고, 하나님께서 너와 함께 항해하는 자를 다 주셨다 하였으니, 그러므로 안심하라 나는 내게 말씀하신 그대로 되리라고 하나님을 믿노라”(행 27:24-25).

4. 바울의 하나님. 그 누구도 하나님의 도움을 막지 못한다. “하나님이 우리를 위하시면 누가 우리를 대적하리요? 어찌 그 아들과 함께 모든 것을 우리에게 주시지 아니하겠느냐? 누가 능히 하나님께서 택하신 자들을 고발하리요? 누가 정죄하리요? 누가 우리를 그리스도의 사랑에서 끊으리요? 환난이나 곤고나 박해나 기근이나 적신이나 위험이나 칼이랴?”(롬 8:31-35) “그러나 이 모든 일에 우리를 사랑하시는 이로 말미암아 우리가 넉넉히 이기느니라”(롬 8:37). 바울은 그 무엇도 끊을 수 없는 하나님의 사랑과 영적전쟁의 승리를 확신했다(롬 8:38-39).

5. 아브라함과 다윗의 하나님. 하나님이 99세 아브라함을 찾아왔다. “나는 전능한 하나님이라 너는 내 앞에서 행하여 완전하라 내가 내 언약을 나와 너 사이에 두어 너를 크게 번성하게 하리라”(창17:1). 하나님은 다윗이 어디로 가든지 이기게 했다(삼하 8:6,14). 다윗은 모든 원수와 사울의 손에서 건져준 하나님을 찬양했다. “나의 힘이신 여호와여 내가 주를 사랑하나이다 여호와는 나의 반석이시요 나의 요새시요 나를 건지시는 이시요 나의 하나님이시요 내가 그 안에 피할 나의 바위시요 나의 방패시요 나의 구원의 뿔이시요 나의 산성이시로다”(시 18:1).

논설위원/임창일 목사 petra1225@hanmail.net

<저작권자 © 합동헤럴드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4
default_side_ad1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etNet2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